알림
알림
알림메세지

eBOOK진보의 미래

진보의 미래
  • 저자노무현
  • 출판사돌베개
  • 출판년2019-05-03
  • 공급사교보 전자책 (2020-02-12)
  • 지원단말기PC/스마트기기
신고하기
신고하기
신고하기 정보 입력
qr코드
  • 대출

    0/2
  • 예약

    0
  • 누적대출

    0
  • 추천

    0
  • 한국 실정에 맞는 진보 교과서를 꼭 한번 써 보고 싶다!



    (이정우 박사가 쓴 이 책의 서문에 책의 집필 동기가 자세히 나와 있다.)



    노무현 대통령은 독서광으로도 유명했다. 워낙 학구적이라서 정치가가 되지 않았다면, 어쩌면 학자가 되었을지 모른다. 대통령이 되고 난 뒤에는 독서할 시간이 나지 않는다며 안타까워했다고 하니, 노 대통령의 학구열을 짐작할 만하다. 이 책을 구상하기 전, 노 대통령에게 영향을 준 책은 제러미 리프킨의 『유러피언 드림』과 폴 크루그먼의 『미래를 말하다』였다. 『유러피언 드림』은 유럽과 미국을 비교하면서 유럽이 더 살기 좋은 체제라는 것을 주장하는 책인데, 노 대통령은 이 책을 읽고는 크게 감명을 받아 여러 차례 읽었다고 한다. 『미래를 말하다』는 노벨경제학상을 받은 진보파 경제학자 크루그먼이 쓴 책으로, 미국 자본주의와 양당정치의 문제점을 밝히고 미국 정치가 어떻게 돈에 오염되고 있는가를 비판한 책이다. 노무현 대통령은 퇴임 후 이 책을 열독했다.

    2009년 초 대통령의 부름을 받고 몇 명의 학자들이 『진보의 미래』 집필을 의논하기 위해 봉하마을을 찾았을 때, 노무현 대통령은 이 두 권의 책을 극찬하며 거의 매 페이지마다 밑줄을 그어 가면서 정독했노라고 말씀하셨다. 그리고 이 책들과 비슷한, 그리고 한국에 필요하고 우리 실정에 맞는 진보 교과서를 꼭 한번 써 보고 싶다고 하셨다.

    그때 이미 『진보의 미래』의 골격과 주요 내용이 완성되어 있었고, 학자들과의 토론을 거쳐 완성도를 높이고 세부 내용을 다듬는 일만 남아 있었는데, 급작스런 서거와 함께 이 책이 미완성으로 남게 되었다.

    이 책에는 퇴임한 뒤에도 일편단심 국민을 편하고 잘살게 하려는 생각으로 불철주야 노력했던 정직한 정치인 노무현의 진면목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. 노무현이 만들고 싶었던 나라는 어떤 모습이었을까?
지원단말기

PC : Window 7 OS 이상

스마트기기 : IOS 8.0 이상, Android 4.1 이상
  (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통해 이용 가능)

전용단말기 : B-815, B-612만 지원 됩니다.
★찜 하기를 선택하면 ‘찜 한 도서’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.